헤드라인▽
광주동구, 코로나19 확산 방지 열감지기 설치
작성 : 2020년 02월 26일(수) 21:37 가+가-

사진=광주동구는 청사입구에 열감지기를 설치해 코로나19 확산 방지에 총력을 다하고 있다.

[신동아방송=강성대 기자] 광주 동구(청장 임택)가 코로나19 위기경보 단계가 최고단계인 ‘심각’단계로 격상됨에 따라 지역사회 확산 방지에 총력 대응하기 위해 구청 현관 중앙출입구와 보건소 입구에 열감지기 2대를 설치했다고 26일 밝혔다.

동구는 구청과 보건소 별관의 주요 출입구를 제외한 모든 출입구를 폐쇄하고 주요 출입구 한 곳으로만 통행할 수 있도록 했다.

출입구를 일원화해 자체소독은 물론 직원과 민원인 등 청사를 출입하는 모든 사람들의 발열체크를 통해 감염을 예방하고 지역사회 추가 확산을 막기 위해서다.

임택 동구청장은 “코로나19가 더 이상 지역사회에 확산되지 않도록 총력 대응해 나가겠다”면서 “추가 확산방지를 위해 예방수칙을 철저히 준수하고 구청을 찾는 민원인들은 적극적으로 발열체크에 협조해 달라”고 당부했다.

한편 동구는 어린이와 관광객 등 유동인구 출입이 많은 국립아시아문화전당 주요출입구 4곳에도 지난 21일 열감지기 4대를 설치·지원했다.
강성대 기자 기사 더보기

sisa108@naver.com

실시간 HOT 뉴스

가장 많이본 뉴스

기사 목록

검색 입력폼